[Essay] SW영역에서 Role and Responsibility를 정의하는 두 가지 방법에 대한 비교/단상...

Essay/Software 2011.03.02 05:00

RnR(Role and Responsibility)데 대한 정의는 공동업무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꼭 필요한 부분이다.
SW 실무적으로 RnR를 정의하는 방법은 크게 두가지로 나뉠 수 있을 것 같다.

첫번째, 기능별 분류이다. (a)
Multimedia Engine, Multimedia Application, GPS, Call 등등으로 구분하는 것이 대표적인 방법이다.
내가 생각하기에 현재 대부분의 SW연구소가 택하는 방법이 아닌가 한다.

두번째, 물리적인 file/directory 단위의 구분이다. (b)
Linux Kernel을 예로 들면, /mm, /kernel, /sound 등의 단위로 나누는 것이다.
이 방법은 몇몇 특수한 경우에만 사용하는 것으로 일반적이지는 않는 것으로 알고있다.

위 두가지 방법을 간단하게 비교해 보자.
먼저 (a)의 경우다.
장점: 특정 기능별로 구분되어 있으므로 해당 분야의 domain knowledge를 쌓아 전문가를 양성하기 좋다. 따라서 해당 분야에 대한 장기적인 성장에 유리하다.
단점: SW code의 물리적인 위치가 기능별로 명확히 구분되어 있지 않고, common한 부분이 많은 경우 (보통의 효율적이고 well-structured 된 code 일 수록  code 공유/재사용 이 많다.) RnR에 대한 논란의 여지가 많다. 따라서, 이로 이한 팀/개인 간의 갈등, communication overhead, 비협조적인 업무진행 등의 문제를 만날 수 있다.

(b)의 경우 (a)와 정확히 반대 된다.
같은 기능이라도 여러 팀이 관여하게 되므로, 업무 진행시 실무자간 제법 많은 양의 communication을 필요로 한다.
Camera 기능을 예로 들어보자.
Camera의 경우, Sensor Driver, HAL(Hardware Abstraction Layer), Application Framework, Application등에 그 기능이 걸쳐 있을 것이다.
따라서 Sensor에서 지원해 주는 특정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각 directory (아마도, driver, HAL, FW, App은 각각 다른 directory에 위치해 있을 것이다.) 별 owner들간 많은 대화가 필요할 것이다.

경우에 따라 다르겠지만, 비교/분석해 봐야할 대상은 명확해 진듯 하다.
"RnR의 불확실성에 따른 문제로 인한 업무 비용" vs. "기능별 SW업무시 발생할 수 있는 file/directory owner들 간 communication에 따른 비용"
(a)의 경우는 이미 많이 겪어 봤다. (b)는 아직 경험해 보지 못했다.
과연 어느 쪽어 더 효율적일까? (산업/업무 문야에 따라 다르겠지만...)

신고
Trackback 0 :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